아이콘

보도자료미디어를 통해 바라보는 해태제과! 보도자료를 소개합니다.

발렌타인 여심 잡아라! 해태 초콜릿 대대적 리뉴얼 보도일 : 2017-02-08

발렌타인 여심 잡아라! 해태 초콜릿 대대적 리뉴얼

라인프렌즈 콜라보?녹차 초콜릿 출시 등 젊어진 젠느로 1020 여성 공략
니트 컨셉의 발렌타인데이 기획제품 12종으로 고객 선택의 폭 넓혀





해태제과(대표이사 신정훈) 초콜릿이 젊어졌다. 발렌타인데이를 맞아 크기는 줄이고 맛과 디자인은 여성들의 취향에 맞춰 화사하게 변신했다.

100% 카카오버터를 사용한 리얼 초콜릿 '젠느'는 크기가 반으로 줄어든 '젠느 라인프렌즈'로 재탄생했다. 핸드폰보다 작아 한 손에 쏙 들어온다. 주 고객인 여성의 휴대편의성을 고려해 핸드백이나 파우치 안에 넣을 수 있도록 했다. 최근 젊은 층에서 선풍을 일으키는 라인프렌즈를 메인 캐릭터로 내세운 패키지 디자인은 종전의 클래식한 분위기보다 한층 밝아졌다.

초콜릿 제품 중 가장 얇은 두께 2.8mm '젠느 그린티초코'도 새롭게 선보인다. 여성들이 특히 선호하는 녹차 맛으로 입안에서 사르르 녹아 사라질 정도로 부드럽다. 과자에 초콜릿을 입힌 형태가 아닌 초콜릿으로만 이뤄진 녹차초콜릿이다. 녹차맛과 함께 밀크초콜릿 ‘젠느 밀크초코’도 출시했다.

발렌타인 기획제품도 여심을 담았다. 선물을 주는 사람의 따뜻함과 정성을 하트모양에 '니트 컨셉'으로 한땀한땀 표현한 12종의 기획제품을 선보인다. '젠느 라인프렌즈'는 3팩과 6팩으로 구성했고, 대표 캐릭터인 ‘브라운’과 ‘코니’로 디자인해 별도의 포장 없이 선물할 수 있도록 했다. 

발렌타인데이는 전통적으로 여성이 남성에게 초콜릿을 선물하는 관행 때문에 주 소비층인 여성층을 잡는 것이 마케팅의 핵심이다. 특히 연간 초콜릿 매출은 소폭 상승하는 정도지만 발렌타인데이가 있는 2월 매출은 매년 지속적으로 신장하고 있어 여성 고객이 더욱 중요해 지고 있다. 여기에 여성들이 선물을 준비하거나 기념일을 챙기는데 더 적극적으로 나서는 것도 크게 작용한다는 분석이다.

해태제과 관계자는 “젊은 여성층을 겨냥해 화사한 컬러나 귀여운 캐릭터를 사용해 선물의 가치를 더했다”며 “젠느를 중심으로 제품군도 다양화해 선택의 폭도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보도매체
전 매체
첨부파일